공지및자유게시판

  • 홈 >
  • 나눔 마당 >
  • 공지및자유게시판
공지및자유게시판
소박한 행복 최재식 2017-06-16
  • 추천 0
  • 댓글 0
  • 조회 24

http://swchangdae.onmam.com/bbs/bbsView/38/5282974

‘빈자(貧者)의 성녀’로 불리는 마더 테레사(1910∼1997)는 함께 일할 사람을 선발하는 기준으로 세 가지를 들었습니다.

“잘 웃나요.” “잘 먹나요.” “잠은 잘 자나요.”

이 세 가지 질문은 테레사 수녀가 평소 중요하게 생각하고, 실천하며 살았던 항목입니다.
행복을 추구한다는 인류가 향하고 있는 것은 과연 무엇일까요.

소득은 높아지고 삶은 편리해졌지만 세상은 더 복잡하고 힘들며 사람들은 마음 둘 곳이 없어졌습니다.

웃음이 사라지고 맘 편히 일상을 누리기 쉽지 않은 세상입니다.

우울한 소식들이 끊이질 않고, 아픈 일들이 계속되는 건 속에 숨어 있는 욕심 때문이겠지요.
부자로 사는 게 아니라 잘 사는 것을 생각한다면 잘 웃고, 잘 먹고, 잘 자는 삶이

최고의 행복이고 최상의 삶임을 모를 수 없습니다.

돈으로 살 수 없는 행복이 진짜라는 것을 주님은 우리에게 알려주셨습니다. 
대단한 듯 소리 내고 복잡하게 자랑하는 것은 대부분 가짜일 가능성이 큽니다.

하나님이 허락하시고 원하신 세상은 아담이 살았던 에덴동산처럼 단순하고 소박했을 것입니다.

우리가 살아가는 세상이 모든 사람이 잘 웃고, 잘 먹고, 잘 자는 세상이면 좋겠습니다.

 

백영기 청주 쌍샘자연교회 목사 

    추천

댓글 0

자유게시판
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추천 조회
이전글 닭과 뒝벌 최재식 2017.06.19 0 18
다음글 시간은 날카롭단다 최재식 2017.06.15 0 15